MEMBER
[M16 서버상황]  불러오는 중입니다...

지원팀의 '자칭'천사 류수정님을 만나다.

Angel

 

기사작성 : Taliya

 

 

Taliya : 류수정 님 안녕하세요

류수정 : Taliya 님 안녕하세요

 

Taliya : 인터뷰 시작전 류수정 님을 소개할 수 있는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리겠습니다.

 

류수정 : 네 안녕하세요 서버 지원팀(서포트팀)에서 빵떡을 맡고 있는 천사 수정입니다. (바보라고 하시는 분들이 계시지만 바보 아니에요...)

 

Taliya : 소개 감사합니다. 이제 바로 질문으로 넘어가겠습니다.

 

Q. 류수정 님이 현재 운영진에서 하고있는 일은 무엇인가요?

 

류수정 : 서포트팀 업무(원격지원)과 채팅창 답변, 1:1 문의 답변, 게시판 관리 등 기본적인 업무를 담당하며 게임 내에서 유저분들이 질문해 오는 것에 대하여 답변하고 문제점의 해결방법 등을 이야기 해드립니다.

 

Q. 류수정 님이 서포트팀에 들어가게 된 계기는 무엇인가요?

 

류수정 : 음... 계기라고는 뭣하지만 유저분들을 한분 두분을 도와드리면서 보람을 느끼게 되었고 마침 지원팀을 모집한다는 공지를 보고 운영진을 신청해야 겠다는 생각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 매우 중요한 부분이긴 하지만 한글닉 과 개인콘도 제가 운영진을 하도록 마음먹게 해준 사소한 부분이기도 합니다. )

 

Q. 류수정 님이 서포트팀에서 노력할 수 있도록 해주는 원동력같은 것들이 있을텐데 이 원동력은 무엇이 있나요?

 

류수정 : 주변에서 도와주는 다른 운영진분들이나 같은 서포트팀 인원들이 저에게 힘을 주고 언제나 응원해주는 점과 유저분들을 가끔 원격지원과 여러가지 질문에 대해서 대답해 드리면 진심이 아닐지도 모르지만 '감사합니다' 라는 이야기 한마디가 저에게 있어서는 힘을 내게 해주는 원동력인거 같습니다.

 

Q. 류수정 님이 생각하는 지원팀의 장점 및 자랑할 점이 있으신가요?

 

류수정 : 솔직히 말씀드리자면 장점은 딱히 없다고 생각됩니다. 어뷰즈 같은 경우에는 게임하면서 신고처리가 가능한 부분이지만 서포트팀 같은 경우는 본인이 게임할 시간을 쪼개서 원격엄무를 봐야하기 때문에 어떻게 보면 더 힘들게 보일수도 있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굳이 하나를 말하자면 서포트팀의 분위기가 정말 좋습니다. 서로 격려해주며 서로에게 응원하고 좋은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하는 점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자랑할 점이라고 한다면... 역시 서포트팀의 분위기 라고 생각됩니다. 언제나 편할수 있도록 분위기를 만들어 준다는 점이 자랑할 점이라고 생각됩니다.

 

Q. 류수정 님이 지원팀을 하면서 불편했던 점이 있으시다면 말씀해주세요

 

류수정 : 불편한 점이 없다고 하면 거짓말 이겠죠. 제가 겪었던 불편한 점은 유저분들이 원격지원을 신청하시고 요청하신 시간에 오시지 않거나 늦으시는 분들이 대부분이라 불편했다고 생각합니다. 서로에게 시간은 똑같이 중요한데 제가 시간을 쪼개서 약속된 시간에 갔더니 유저분들이 약속을 어기는 경우가 되는 것 이니까요. 또 다른 불편한 점은 최근 운영팀 인원 부족으로 인하여 일거리가 많아짐으로 써 개인의 시간이 줄었다는 점 또 개개인의 업무량이 늘었다는 점이 불편한 점이라고 생각됩니다.

 

Q. 류수정 님이 원하시는 M16 서버의 방향성이 있나요?

 

류수정 : 다른 운영진 분들한테도 물으시면 비슷한 대답이 나올거라 예상되지만 저는 개인적으로 국내 최대 최고의 사설서버가 됬으면 합니다.

 

Q. 류수정님이 생각하시는 M16 서버의 취약성은 무엇인가요?

 

류수정 : 워크레프트 자체가 유행이 지난 게임이라 유저분들이 빠지는 추세고 해서 유저분들이 없는게 취약성 이라고 느껴지네요.

 

Q. 류수정 님이 즐겨하시거나 자주하시는 맵이 있으신가요?

 

류수정 : 뭐 .. 많은 분들이 공방에서 보셨겠지만 전설의 슈퍼사이어인 (브로리) 나 나루토 랜덤 디펜스등 을 주로 하는거 같습니다.

 

Q. 류수정 님이 당했던 황당한 일이나 재미있었던 에피소드가 있나요?

 

류수정 : 한글 닉네임을 쓰는 분들 이라면 공감할만한 내용인거 같은데 공방 커스텀 게임을 들어가면 네임핵 이라면서 강퇴 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그러지 말고 같이 즐겁게 게임하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게임내에서 저만 보시면 자꾸 성별을 물어 보시는 분이 계시는데 계속 물어보셔도 안알려 드릴겁니다.... ( 알아서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

 

Q. 류수정 님이 운영자로써 유저분들에게 한마디 부탁 드리겠습니다.

 

류수정 : 운영진도 같은 워크래프트 유저입니다. 서로 같이 게임하는 입장으로서 서로 얼굴 붉히는 일 없이 즐겁게 같이 게임했으면 좋겠고 서로간의 최소한의 예의는 지켜주셨으면 좋겠습니다.

 

Q. 류수정님이 한명의 유저로써 유저분들에게 한마디 부탁 드리겠습니다.

 

류수정 : 게임을 하다보면 화가 나는 경우도 있고 싸울수도 있는 것 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도가 넘은 욕설이나 한순간의 실수로 부끄러워 지는 일이 없도록 했으면 좋겠습니다.

 

 

 

 

Taliya : 네 이로써 준비된 질문은 끝났습니다. 지금까지 인터뷰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류수정 : 인터뷰 수고하셨습니다.

 

 

글쓴이 서명

profile Taliya

예? 뭐라구요오오오? 제가 머어어엉청 하다구요오오옷? 엝..? 그런소리는 처어어어음 드는걸요...?

친목클랜 Clan Taku 수장 탈리야 입니다. 오따꾸들은 언제나 화녕입니다 요오오옷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알림 기자단 ★ 기자단 소개 [3] 듀나 2017.10.08 391
알림 알림 2017.09.30 칼럼게시판 규정입니다. 듀나 2016.08.22 440
알림 알림 칼럼게시판입니다. 듀나 2016.08.22 274
27 칼럼 커뮤니티의 게시판들에 대해서 알아보는 연보라 칼럼. [11] Yeonbora 2018.06.27 481
26 칼럼 [특종] [단독] 23일의 3시, M16엔 무슨 일이 있었는가. [10] Colocini 2017.12.23 2418
25 칼럼 워크래프트3 프랑스 유즈맵 Black Forest 리뷰. Godsung2 2017.12.12 1483
24 칼럼 워크래프트3 영국 유즈맵 라이즈 오브 더 뱀파이어(rise of the vampyr) 리뷰 [2] Godsung2 2017.12.07 1088
» 기자단 [인터뷰] 운영진 류수정님을 인터뷰 해보았다. [21] Taliya 2017.11.15 1542
22 기자단 [Tip] 워크를 하면서 유용한 명령어 [26] Taliya 2017.10.19 3237
21 알림 file 2017.09.30 칼럼게시판 변경사항 알림. 듀나 2017.09.30 141
20 기자단 M16 홈페이지의 개편 [7] DORAEUL 2017.09.24 1283
19 기자단 file [맵플레이] 심플 피구 아레나를 플레이 해보다. [7] Taliya 2017.09.24 220
18 기자단 file [Tip] 포인트를 획득하는 방법과 사용하는 곳 [46] Taliya 2017.09.07 1128
17 기자단 file M16 서버의 여러가지 채널들 [6] DORAEUL 2017.09.03 835
16 기자단 file [이벤트] 세포키우기 이벤트 제 1회 결과는 어떻게 되었을까? [4] Taliya 2017.09.03 198
15 기자단 [인터뷰] 트롤 VS 엘프 패치자 TvsE님을 인터뷰하다 [6] Taliya 2017.09.03 317
14 기자단 file [새소식] 옴돌이가 홈페이지에 나타나다?! [26] Taliya 2017.08.18 373
13 기자단 [인터뷰] 운영진 신아영님을 인터뷰 해보았다 [8] Taliya 2017.08.13 778
12 기자단 상습적으로 포인트 선물을 악용하던 유저, 결국 영구 아이피밴을 당하다. [3] DORAEUL 2017.08.13 467
11 기자단 file M16 Tool 개발자 블샤님을 만나보았습니다~ (기고중; 수정) [15] LawClerk 2017.08.03 896
10 기자단 [인터뷰] 운영진 듀나님을 인터뷰 해보았다. [13] Taliya 2017.07.25 881
9 기자단 file 파오캐 대표 BJ. 얼리를 만나다. [5] DORAEUL 2017.07.22 957